한국문학번역원 로고

ENG

이전메뉴로

알림광장

다음메뉴로

공유하기

닫기

2008년 1/4분기 한국문학 신규번역지원사업 지원대상자 선정

 

2008년 1/4분기 한국문학 신규번역지원사업 지원대상자 선정


ㅇ 한국문학번역원(원장 윤지관)은 지난 2월 20일 2008년도 1/4분기 한국문학 번역지원사업 지원대상자로 총 5개 언어권 7건을 선정했다.


ㅇ 한국문학 지원대상 작품을 언어권별로 살펴보면 불어 1건, 독일어 2건, 중국어 2건, 일본어 1건, 세르비아어 1건이고, 장르별로는 소설 5건, 시 2건으로 구성되어 있다. (선정작에 대한 안내는 첨부자료 참조)


ㅇ 이번 1/4분기 한국문학  번역지원사업은  2007년도 10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접수된  8개 언어권 20건의 번역 작품을 대상으로 총 2차의 심사를 거쳐 진행되었다.


ㅇ 구체적으로는  ‘원작과의 등가성 및 이해도’와 ‘문체의 우수성 및 의미의 전달력’을 기준으로 내외국인 심사위원에 의해 진행된 언어권별 심사, 원작의 작품성과 학술적 가치, 현지에서의 수용 기대치, 등의 기준을 토대로 지원대상을 선정하였다.


ㅇ 2008년도 1/4분기 한국문학 번역지원사업에서는 고은 소설 <화엄경>의 독일어 번역이 지원대상에 포함되었다. 그동안 독일에서 출간된 시집 <뭐냐?>, <잠에서 깨어나서>와 더불어 고은의 작품 세계를 알리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 젊은 소설가인 박민규의 <삼미슈퍼스타즈의 마지막 팬클럽>의 독일어 번역은 한국문학계의 다양한 경향을 보여주는 계기가 될 것이며, 신경숙의 <리진> 불어 번역은 원어민에게 재미와 문학성을 느낄 수 있을 정도로 번역이 잘되었다는 평을 받아 지원대상에 포함되었다. 일본어 번역 <진달래 꽃>은 김소월의 단독시집으로는 처음 번역된다는 면에서 주목할 만하며, 중국어 <토지 2부>는 <토지 1부>에 대한 계속지원 방침에 따라 지원이 이루어졌다. 이번에는 특별히 세르비아어 <한국대표시선집>이 지원대상에 포함되었는데 이는 소수 언어인 유고슬라비아문화권에 한국문학이 소개된다는 면에서 의미가 있다.

 

ㅇ 각 지원대상자에게는 1,600만원 내외의 번역지원금이 지급되며, 번역이 완료되면 해당 언어권의 현지출판사에서 출판하게 된다.



2008년도 1/4분기 한국문학 번역지원사업 지원대상자 명단

연번

언어

번역자/공역자

작품명 (원작자)

1

불어

정은진(파리7대학 한국학 강사)/

자끄 바띨리요(프리랜서 번역가)

리진(신경숙)

2

독어

신혜수(데트몰드 음악대학 강사)

화엄경(고은)

3

세바스티앙(본대학교 재학, 프리랜서 번역가) /

이은주(본대학교 재학, 프리랜서 번역가)

삼미슈퍼스타즈의 마지막 팬클럽(박민규)

4

중국어

김호웅(연변대 한국학연구중심 소장) /

유광명(낙양외대 중문학부 강사) /

김영금(낙양외대 한국어학부 부교수)

토지 2(박경리)

5

허련화(서울대 박사, 번역가)

장난감 도시(이동하)

6

일본어

하야시 요코(오산대학 전임강사)

진달래꽃(김소월)

7

세르비아어

김지향(외대 동유럽발칸연구소 초빙연구원) /

미라 요치치(노비사드 세르비아어학과 정교수)

한국대표시선집

(김소월 외)



한국문학번역원이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한국문학번역원이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 다음글 보기 폼
다음 글 2008년도 1/4분기 한국문학 번역지원사업 심사 총평
이전 글 한국문학번역원 계약직원 필기전형 합격자 발표 및 면접전형 안내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