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게시

  1. 홈
  2. 알림광장
  3. 공지게시
  4. 보도자료
  • 페이스북공유하기

  • 트위터공유하기

  • 블로그공유하기

  • 화면확대

  • 화면축소

  • 화면인쇄

보도자료

한국문학번역원 16년도 3분기 지원대상작 선정
  • 작성자관리자
  • 등록일2016-09-05
  • 조회수2576

아제르바이잔어 <채식주의자>에서 우즈베키스탄어 <고등어>까지

-한국문학번역원 16년도 3분기 지원대상작 선정

 

    ○ 한국문학번역원(원장 김성곤)2016년도 3분기 한국문학 번역지원공모사업의 지원 대상작으로 총 10개 언어권 17건을 선정하였다.

 

    ○ 선정은 원어민 출판 관계자가 해당 언어의 구사 능력과 번역원고의 문체 및 가독성을, 내국인 심사자가 원작과 번역원고의 등가성, 원작에 대한 이해도에 대한 평가를 통해 이루어졌다.

 

    ○ 이번 번역지원 대상작품으로는 한국문학의 문학사적 가치 및 최근의 미학적 경향을 보여주는 다양한 작품들과 한국문화에 대한 이해를 심화시키는 인문학 도서가 선정되었다. 선정 작품에는 최근 러시아에서도 번역 출간된 윤동주의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인도네시아어), 신경림의 <신경림의 시인을 찾아서>(몽골어), 김훈의 <현의 노래>(중국어), 김혜순의 <죽음의 자서전>(영어), 편혜영의 <서쪽 숲에 갔다>(프랑스어), 장강명의 <한국이 싫어서>(일본어), 공지영의 <고등어>(우즈베키스탄어), 한강의 <채식주의자>(아제르바이잔어) 등과 인문서로서는 <우리가 정말 알아야 할 우리 이야기 백가지>(러시아어) 등이 포함되었다.

 

    ○ 이번에는 최근 해외에서의 한국문학에 대한 성과를 반영하듯 총 18개 언어권의 96건의 번역작품이 접수되었다. 이는 문화 한류가 이제 서서히 한국문학으로 번지고 있다는 점에서 고무적이다. 특히 이번 분기에는 우즈베키스탄어, 아제르바이잔어, 인도네시아어 등 아직 한국문학의 번역·출판이 생소할 수 있는 언어권에서의 활발한 지원 접수가 눈에 띄었다. 언어권별로는, 영어권에서 시문학 분야에 다양한 지원작이 접수되어 최근 다시 주목을 받고 있는 시 장르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또한 꾸준한 지원이 이루어지고 있는 러시아어권에서는 문학 장르 외에도 다양한 인문서가 접수되어 높은 번역수준을 보였다.

 

    ○ 2016년도 3분기 한국문학 번역지원 대상작으로 최종 선정된 10개 언어권 17건의 목록은 아래와 같다. 선정 작품은 번역완료 후 해당 언어권 현지 출판사를 통해 출간될 예정이다.

 

<20163분기 번역지원 작품 목록>

연번

언어권

장르

원작자

작품명

1

영어

소설

공선옥

꽃 같은 시절

2

소설

유재현

시하눅빌 스토리

3

김혜순

죽음의 자서전

4

하재연

라디오 데이즈

5

프랑스어

소설

편혜영

서쪽 숲에 갔다

6

러시아어

인문

조용진, 배재영

동양화란 어떤 그림인가

7

인문

서정오

우리가 정말 알아야 할

우리 옛이야기 백가지

8

중국어

소설

김훈

현의 노래

9

인문

전우용

서울은 깊다

10

인문

황재문

안중근 평전

11

일본어

소설

장강명

한국이 싫어서

12

인문

한필원

오래된 도시의 골목길을 걷다

13

베트남어

아동

김려령

가시고백

14

몽골어

인문

신경림

신경림의 시인을 찾아서

15

아제르바이잔어

소설

한강

채식주의자

16

우즈베키스탄어

소설

공지영

고등어

17

인도네시아어

윤동주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총 지원건수

총 10개 언어권 17건
(영어 4건, 프랑스어 1건, 러시아어 2건,
중국어 3건, 일본어 2건, 베트남어 1건,
몽골어 1건, 아제르바이잔어 1건,
우즈베키스탄어 1건, 인도네시아어 1건)

 

 

출처표시한국문학변역원이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