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게시

  1. 홈
  2. 알림광장
  3. 공지게시
  4. 보도자료
  • 페이스북공유하기

  • 트위터공유하기

  • 블로그공유하기

  • 화면확대

  • 화면축소

  • 화면인쇄

보도자료

영어권 출판시장에서 약진하는 한국문학
  • 작성자정책기획팀
  • 등록일2020-09-23
  • 조회수326

영어권 출판시장에서 약진하는 한국문학



영역 황석영 해질 무렵전미번역상후보

영역 김이듬 히스테리아전미번역상’, ‘루시엔 스트릭 번역상’ 2개 문학상 후보

영역 윤고은 밤의 여행자들가디언지, 타임지 등 주요 외신 보도

영어권 국가에서 출간된 한국문학에 대한 현지 문학계의 관심이 잇따르며 한류 확산에 힘을 보태고 있다. 황석영 소설 해질 무렵(문학동네(2015)/ 영역본: 김소라 , Scribe Publications, 2019)이 전미번역상 수상 후보에 올랐고, 김이듬 시집 히스테리아(문학과지성사(2014)/ 영역본: 제이크 레빈, 서소은, 최혜지 역, Action Books, 2019)는 전미번역상과 루시엔 스트릭 번역상까지 2개 문학번역상 후보로 선정되었다. 더불어 윤고은 소설 밤의 여행자들(민음사(2013)/ 영역본: 리지 뷸러 역, Serpent’s Tail, 2020)은 올여름 출간 이후 영국 가디언지, 미국 타임지를 포함한 현지 언론의 주목을 받고 있다. 최근 조남주 소설 82년생 김지영(민음사(2016)/ 영역본: 장해니 역, Liveright, 2020)이 전미도서상(National Book Awards) 번역문학 부문 수상후보에 오른 데 이은 한국문학의 약진이다.



황석영 해질 무렵미국 문학번역가협회 주관 전미번역상 후보에 올라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산하 한국문학번역원(원장 김사인)의 지원을 받아 출간된 황석영 소설가의 해질 무렵이 올해 전미번역상(ALTA National Translation Awards)’수상 후보에 올랐다. 전미번역상은 미국 문학번역가협회(ALTA)에서 매년 시상하는 번역문학 전문 문학상으로 올해 22년차를 맞이했다. 전년도에 미국에서 출간된 번역 작품을 대상으로 시 부문과 산문 부문으로 나누어 시상하며, 황석영 소설 해질 무렵은 산문 부문 수상 후보 12종 중 한 작품으로 선정되었다.

황석영 해질 무렵의 번역은 전작 바리데기낯익은 세상을 번역해 영어권에 소개한 김소라(Sora Kim-Russell) 번역가가 맡았다. 김소라 번역가는 뛰어난 번역 실력을 인정받아 동 작품으로 2019년 맨부커상 국제 부문 후보에 올랐고, 김언수, 편혜영 소설가 등 여러 한국 작가의 작품을 영어로 번역하기도 했다. 해질 무렵출간한 스크라이브 퍼블리케이션스(Scribe Publications)1976년에 설립된 호주의 유력 독립 출판사로 2015년부터 황석영 소설가의 작품을 지속적으로 영어권에 소개하고 있다.

전미번역상의 최종후보는 9월 말 발표 예정이며 수상자 발표와 시상식은 오는 1015일 미국 문학번역가협회 온라인 컨퍼런스에서 진행한다. 부문별 수상 번역가에게는 각 $2,500의 상금을 수여한다.


김이듬 히스테리아미국 문학번역가협회 주관 전미번역상’, ‘루시엔 스트릭 번역상후보에 올라

김이듬 히스테리아는 전미번역상과 루시엔 스트릭 번역상(ALTA Lucien Stryk Asian Translation Prize) 수상 후보에 나란히 올라 눈길을 끈다. 히스테리아는 전미번역상 시 부문 10종의 후보작품 중 하나인 동시에 루시엔 스트릭 번역상 3종의 최종 후보작품 중 하나로 선정되었다. 루시엔 스트릭 번역상은 미국 시인이자 불교문학 번역가로 활동한 루시엔 스트릭의 이름을 따 2010년 제정한 문학상으로 영어로 번역된 뛰어난 아시아 문학 작품의 번역가에게 시상한다.

김이듬 히스테리아는 한국문학번역원의 지원을 받아 영어권에서 출간된 시인의 세 번째 시집이다. 작품을 출간한 액션 북스(Action Books)는 미국 노트르담대 산하 시 전문 출판사로 2016년에 출간된 김이듬 시인의 명랑하라 팜 파탈외에도 김혜순 시인의 시집 3종을 출간한 바 있다.

한국문학이 루시엔 스트릭 번역상을 수상하거나 후보에 오른 인연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그동안 김이듬을 비롯하여 진은영, 오세영 시집 등의 번역가들이 최종 후보에 올랐고, 2019김혜순 죽음의 자서전(New Direction, 2019) 번역으로 캐나다 그리핀 시 문학상(Griffin Poetry Prize)을 수상한 최돈미(Don Mee Choi) 번역가가 동 작품으로 수상, 2012년에는 김혜순 시집 전 세계의 쓰레기여, 단결하라!(원제: 당신의 첫)(Action Books, 2011)의 번역으로 수상하여 올해 선정 결과에도 기대를 모으고 있다.

루시엔 스트릭 상 수상자는 전미번역상과 같이 1015일 미국 문학번역가협회 온라인 컨퍼런스에서 발표될 예정이다.


윤고은 밤의 여행자들가디언지, 타임지 등 주요 언론 보도

한편 올해 여름 미국과 영국에서 동시에 출간된 윤고은 소설 밤의 여행자들은 영국 가디언(The Guardian)지와 더타임즈(The Times UK), 주간지 스펙테이터(The Spectator), 미국 주간지 타임(TIME), 월간지 디애틀랜틱(The Atlantic) 등 영어권 주요 언론의 주목을 받고 있다. 7월 영국에서 출간된 이후 미국, 영국, 호주, 아시아 지역 언론에서의 서평 및 추천 기사 보도 건수는 약 30건 이상으로 집계된다.

영국 가디언지는 밤의 여행자들기후 변화와 세계 자본주의의 압력이 얼마나 긴밀하게 연결되어 있는지 조명하는 흥미로운 에코-스릴러(eco-thriller)’라고 평했고, 미국 디애틀랜틱지는 작품이 자본주의에 대한 암울한 풍자 소설로 필수 업무를 재단하는 팬데믹 시대에 울림을 준다고 밝혔다. 윤고은 밤의 여행자들은 한국문학번역원의 번역 및 출판 지원을 받아 영국 유력 문학 전문 출판사인 서펀츠 테일(Serpent’s Tail)에서 출간되었으며, 리지 뷸러(Lizzie Buhler) 번역가가 번역을 맡았다.



영국 가디언지 기사 링크: https://www.theguardian.com/books/2020/jul/09/the-disaster-tourist-by-yun-ko-eun-review-life-under-late-capitalism

미국 디애틀랜틱지 기사 링크: https://www.theatlantic.com/culture/archive/2020/08/disaster-tourist-yun-ko-eun-capitalist-satire-pandemic-work/615151/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한국문학번역원 정책기획팀 유영선(02-6919-7763)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출처표시한국문학변역원이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