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학번역원 로고

ENG

이전메뉴로

알림광장

다음메뉴로

공유하기

닫기

제6회 한국문학 번역신인상

제6회 한국문학 번역신인상

 

신진 번역가 발굴을 위해 매해 시행되고 있는 <한국문학 번역신인상>의 올해 수상자가 선정되었다. <제6회 한국문학 번역신인상>은 러시아어와 일본어 2개 언어가 공모언어에 추가되었으며, 번역작품에 대한 지정공모제로 진행되었다. 김애란 작 <성탄특선>, 김중혁 작 <에스키모, 여기가 끝이야>, 이혜경 작 <틈새>, 전성태 작 <코리언 솔저> 4편의 지정작에 대하여 2007년 8월 1일부터 한 달간 접수된 7개 언어권 94건(영어 31건, 프랑스어 8건, 독일어 10건, 스페인어 3건, 러시아어 1건, 중국어 15건, 일본어 26건)의 응모원고에 대하여 내국인 및 외국인 심사자에 의한 1차 심사가 진행되었고, 이들 결과의 수합 및 협의를 통하여 언어권별 각 1편씩의 최종후보작을 선정하여 내국인 심사위원단의 최종심사회의를 거쳐 수상자가 결정되었다. 수상자에게는 상금 (신인상 300만원, 가작 150만원) 및 상패가 수여되며 한국문학 번역실력 향상을 위한 연수지원 기회가 주어진다. 수상자는 아래와 같으며 시상식은 2007년 12월 13일 19시에 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릴 예정이다.

 

언어권

원작품명

수상자

비고

영어

에스키모, 여기가 끝이야

김소라

신인상

프랑스어

코리언 솔저

이원희

신인상

독일어

에스키모, 여기가 끝이야

데니스 뷰어트너

신인상

스페인어

틈새

최유정

신인상

러시아어

성탄특선

에브게냐 라히나

가작

중국어

성탄특선

허선철

신인상

일본어

틈새

오영아

신인상

한국문학번역원이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한국문학번역원이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 다음글 보기 폼
다음 글 번역아카데미 ‘한국문학 번역가 과정 1기’
이전 글 제8회 한국문학번역상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