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학번역원 로고

ENG

이전메뉴로

알림광장

다음메뉴로

공유하기

닫기

영역 - 너의 꽃으로 남고 싶다 - 발간

한국문학번역원 번역아카데미 정규과정 영어권 수료생인 소피 보우만(Sophie Bowman, 한글 이름 (반소희))이 장애인 53인의 시편을 모아 영역한 시집 '너의 꽃으로 남고 싶다(Let me Linger as a Flower in Your Heart)'가 도서출판 솟대를 통해 출간되었다.

도서출판 솟대는 지난 1991년 '솟대문학'을 창간해 24년간 꾸준히 장애인문학 장르를 개척해왔다. 이번 '너의 꽃으로 남고 싶다'에는 그 간 실렸던 시들 중에서 뛰어난 53편을 골라 국문과 영문을 함께 수록했다.

번역자인 소피 보우만은 자신의 번역을 통해 이번 영역 시집에 실린 시 속에 닮긴 장애 문학의 의미가 잘 전달되길 바란다는 마음을 전했다.

한국문학번역원이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한국문학번역원이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 다음글 보기 폼
다음 글 국제작가포럼(International Authors Forum) 개최
이전 글 제12회 한국문학번역상 수상자 발표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