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게시

  1. 홈
  2. 알림광장
  3. 공지게시
  4. 보도자료
  5. 한국문학번역원 페루에서 한국 고전문학행사 개최
  • 페이스북공유하기

  • 트위터공유하기

  • 블로그공유하기

  • 화면확대

  • 화면축소

  • 화면인쇄

보도자료

한국문학번역원 페루에서 한국 고전문학행사 개최
  • 작성자관리자
  • 등록일2016-11-08
  • 조회수3475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조윤선)와 한국문학번역원(원장 김성곤)2016 페루 APEC 정상회담을 계기로 페루 리마와 쿠스코에서 한국 고전문학 행사를 개최한다.

  

    ○ 1110() 1330분 개최하는 리마 라몰리나대학 한국 고전문학 행사는 라몰리나대학 후원으로 동 대학 다목적홀(Auditorio Auxiliar)에서 진행되며, 1114() 19시 쿠스코 시립극장(Teatro Municipal) 끼야홀(Sala Quilla)에서 쿠스코 시청과 공동으로 행사를 개최한다.

 

    ○ 행사는 심포지엄과 공연으로 나눠지며, 고전 심포지엄에서는 김명준(한림대 국문과), 고혜선(단국대 스페인어과), 프란시스코 카란사(단국대, 페루 라몰리나대) 교수가 <한국의 고전시가>, <한국과 스페인의 중세 시문학>, <한국과 페루의 문화 비교>를 주제로 발표한다. 공연에서는 국립국악원 단원 4(이준아, 이영, 문응관, 이유나)으로 구성된 한국 공연단이 가곡 <우락>과 가사 <춘면곡>, <고가신조>등 심포지엄에서 소개된 우리 고전 시가를 연주한다.

 

    ○ 1115() 19시 리마 카톨리카대학(PUCP) 문화센터 로하홀(Sala Roja) 에서 동 대학 동양학 연구소와 공동으로 개최하는 행사에서는 고전 세미나와 더불어 페루 최고의 민속 악단 야와르(Yawar)’아리랑’, ‘칠갑산등 우리 가락을 연주하고 국립국악원 공연단이 페루민요 철새는 날아가고(El Cóndor Pasa)’를 편곡해 우리 악기로 연주하여 양국 음악을 통해 우리 고전에 다가가는 시간을 갖는다. 특히 이 행사는 구슬픈 가락을 흥겨움으로 승화시키는 한국과 페루 양국의 공통의 정서를 바탕으로 현지인에게 한국문화의 저류를 소개하는 흔치 않은 행사로 현지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 한국문학번역원은 K-pop과 한국 드라마를 통해 중남미 한류 중심지로 부상한 페루에서 한국의 고전문학과 국악을 소개하는 이번 행사가 한류의 폭과 깊이를 더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한국문학번역원이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한국문학번역원이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