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게시

  1. 홈
  2. 알림광장
  3. 공지게시
  4. 보도자료
  • 페이스북공유하기

  • 트위터공유하기

  • 블로그공유하기

  • 화면확대

  • 화면축소

  • 화면인쇄

보도자료

『마당을 나온 암탉』폴란드 ‘2012년 올해 최고의 책' 선정
  • 작성자관리자
  • 등록일2013-02-14
  • 조회수2594

- 『마당을 나온 암탉』폴란드 '2012 올해 최고의 책' 선정 -

- 폴란드 문학 전문 커뮤니티 주관, 아동 및 청소년 문학 부문 -

○ 한국문학번역원(원장 김성곤)의 번역 및 출판 지원을 받아, 폴란드에서 출간된 황선미의 장편동화 『마당을 나온 암탉』이 현지의 문학 전문 온라인 커뮤니티 그라니차(Granice.pl)에서 주관하는 “2012년 올해 최고의 책“(Najlepsza książka roku 2012)에 선정되었다. “올해 최고의 책”(Najlepsza ksi.ążka roku)은 독자의 인기투표와 문학평론가의 심사 모두를 거쳐 선정하기 때문에, 대중성과 작품성을 동시에 측정하는 것으로 평가받는다.

○ “올해 최고의 책“은 매분기마다 1차 인터넷 독자 투표에서 높은 순위를 낸 도서들을 대상으로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이 계절별 우수도서 한 권씩을 결정하고, 연말에 그 중 한 권을 “올해 최고의 책”으로 선정한다.『마당을 나온 암탉』은 2012년 4월, 모든 장르를 통틀어 ‘2012년 봄 최고의 책’으로 선정됐고, ‘올해 최고의 책’을 선정하는 결선에서는 함께 후보에 오른 여름(미국), 가을(미국), 겨울(폴란드)의 책과 겨뤄 아동 및 청소년 문학부문에서 “2012년 올해 최고의 책”으로 선정되었다.

○ 폴란드어판『마당을 나온 암탉』은 한국문학번역원의 번역․출판 지원을 받아 크비아티 오리엔투(Kwiaty Orientu) 출판사를 통해 2012년 2월 출간되었다. 크비아티 오리엔투는 2007년에 설립된 한국 관련 책 전문 출판사로, 김영하 소설집『엘리베이터에 낀 그 남자는 어떻게 되었나』, 황석영 중단편선『객지』등 다수의 한국문학을 출판했다. 또한 동 출판사에서 출간된 신경숙의『어디선가 나를 찾는 전화벨이 울리고』도 일반 소설 부문에서 “2012년 겨울 최고의 책“으로 선정된 바 있다.

○ 번역은 동 출판사의 편집자이자 발행인인 에디타 마테이코-파시코프스카(Edyta Matejko-Paszkowska)와 한국외대 폴란드어과 최성은 교수가 공동으로 맡았다. 황선미 작가의『마당을 나온 암탉』은 한국문학번역원의 지원을 받아 영어, 독일어, 중국어로 번역되었고, 현재 불가리아어로도 번역 중에 있다.

출처표시한국문학변역원이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